Culture, UrbanDesign

The Wedge

대지 위치

서울시 강남구

대지 면적

205 ㎡

용도

문화시설

규모

B1F ~ 5F

건축 면적

100 ㎡

연면적

517 ㎡

설계 연도

2005

준공 연도

2006

The site is adjacent at the right angle to a 6-meter-wide one-way road branched out of a 6-lane street between GangNam Office and GangNam District Tax Office. An elementary school is located nearby, and houses, small shops and private tutoring institutes are mixed around it.

Unless you concentrate on the building, you will not grasp the entire building on the narrow 6-meter-wide road. Hence, the design points were set on pedestrians' glimpse of it, or the left or right sides of the building visible during their approach from the road-side towards it.
The starting points of design were resolutions of such statutory regulations for setback and northern sunshine right.

Since the two oblique lines of different directions had to meet each other, the floor area should be more limited. So, second and third floors were designed to be as wide as possible for an optimal floor area ratio. On the ground floor occupied much by the indoor parking lot, the glass curtain wall had to be set back. As a result, a mass of strong image could be formed naturally with its second and third floors highlighted enough to look like being floated. Vertical circulation and core were deployed in the space not subject to setback regulation.

After all, a dynamic mass broken and folded could be formed taking advantage of the setback regulations, and its inside (walls, ceilings, stairways, etc.) could also be structured to be tense.
Heterogeneous windows between planes serve to introduce diverse lights to render a unique sense of space. The staircase with the curtain wall on its two sides was planned to induce the sunlights affluently, while its sides were connected with each other from first basement up to rooftop to form an axis for both vertical and horizontal circulations. You may well feel the material steel through this curtain wall even from outside.

AEnB2UophgmScrf-bYPf8WTsePAaae-cSrSww_tsOR_zop62Oo_enPxvf6XDzHCbWQBcQTFK4bhssiUg_4G-Uhhk89

성북동 갤러리의 사이트는 북쪽에 고급주택단지 성락원이 인접해 있고 서쪽으로도 고급주택단지들이 들어서 있으며, 반면 뒤편 동쪽에는 저소득층 주택들이 밀집되어 있다. 이곳은 도로 폭이 좁아 자동차 통행이 불가능하며, 10~15평 정도의 작은 집들이 모여 있다. 이런 컨텍스트에서 성북동 갤러리는 1,2층 면적이 각각 20평이며 연면적이 40평인 작은 건축물로 주변환경에서 핵심적 역할을 하면서 긍정적인 충격을 의도했다.
벽에 창을 둘 수 없는 갤러리로 첫 번째 의도는 보행자들이 나름대로 해석할 수 있도록 사이트에서 스케일감을 없애고자 하였다. 창에 스케일감이 있고 2층 구조물의 형태가 드러나는 기본적인 형태 코드를 도전해본 것이다.

도로사선제한과 정북방향일조권사선제한의 법적 규제를 디자인의 장점으로 승화시키는 것이 디자인의 출발점이었다. 방향이 서로 다른 두 사선이 만나면서 면적의 제약을 많이 받게 되었고, 최적의 용적률을 위해 2~3층 부분에 최대면적을 확보하였다. 1층에는 옥내주차를 위해 면적이 줄어들면서 유리커튼월이 SETBACK 되었다. 그로 인해 2~3층 부분은 떠있는 듯이 강조되는 강한 MASS가 자연스럽게 형성 되었다. 사선에 영향을 받지 않는 곳에 수직 동선과 코어를 위치했다.

사선제한을 이용하여 꺾이고 접히는 다이나믹한 매스를 형성할 수 있었으며, 그 형태가 규정하는 내부(벽, 천정, 계단) 또한 긴장감 있는 공간을 형성 할 수 있었다.

면과 면 사이에서 이형적인 창문이 형성되어 다양한 빛을 유입시켜 색다를 공간감을 준다. 2면이 커튼월로 된 계단실은 빛이 밝게 유입되도록 계획하였으며, 계단실의 측면은 지하1층부터 옥상층까지 연결되어 수직 수평동선의 축이 되며, 커튼월을 통하여 외부에서도 스틸의 재질감을 느낄 수 있도록 하였다.